그레고르의 결혼식을 논의하는 자리에서 흥미로운 가십이 거론된다. 레네이 보르브레튼(Rene Vorbretten) 백작이 인공 자궁 수정을 앞두고 부인과 유전자 스캐닝을 하는데 놀랍게도 유전자의 1/8이 겜 귀족... 조사 결과 세타간다 점령기에 레네이의 증조할머니가 부역자로서 겜 귀족과 관계를 가진 것으로 짐작된다고 한다. 사실 동물(말)도 백작을 한 역사가 있기 때문에 선대 백작과 직접적인 혈연 관계가 없어도 문제될 것은 없지만 먼 친척인 시거 보르브레튼(Sigur Vorbretten)이 백작 자리는 자신이 물려받는 게 타당하다며 소송을 걸어 혼란스러운 상황이다. 결혼식 과정에 포함된 백작들의 승인 절차에도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어 그레고리가 마일즈에게 중재를 요청한다. 


예카테린과의 결혼식 장소를 상상하며 김치국을 마시던 마일즈는 구애자들에게 둘러싸인 그녀를 발견하고 당혹감을 느낀다. 아마도 이반의 수작으로 제국 작전부 내에 소문이 퍼진 듯.

바일리 보르루티어(Byerly Vorrutyer): 보수파에 속하며 뭔가 소름끼치는 변태 느낌. 군복무 경험이 없다고 한다.

알렉시 보르만크리프(Alexi Vormoncrief) 소위: 역시 보수파에 속하며 바일리보다는 멀쩡해 보인다.

자모리(Zamori) 소령: 구애자 중 유일하게 보르가 아니다. 니콜라이의 관심을 끌려고 노력한 것으로 봐서 똑똑한 듯.


마일즈가 우연히 이반과 보르코시건가의 사이가 좋지 않았더라면 보수파의 귀중한 자산이 되었을 것이라며 안타까워하는 바일리와 알렉시의 대화를 엿듣게 된다. 이반이 고의적으로 멍청함을 뿜어내는 성격이 된 것도 무리는 아니지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Finro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