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ding Log/SF & Fantasy2017.10.07 12:19

읽기는 진작 읽었는데 연휴 동안 일감이 많이 밀려 이제야 리뷰를 쓴다. 


5권도 흡인력이 커서 방심하고 읽다가 밤을 샜다. 이 책의 고질적인 오타나 교정 문제가 크게 신경 쓰이지 않을 정도로 몰입했다. 바가드의 비밀 덕분에 의도치 않게 마법 게이트에서 몇 명이 목숨을 잃는데, 이 때문에 갈등하는 부분의 묘사가 좋다.


레빙턴의 가시 소온 경 등 매력적인 캐릭터들이 너무 많이 등장해 일일이 열거할 수 없다. 초반부터 설정을 늘어놓는 것이 아니라 작가가 완급을 조절하며 풀어 넣는 방식이 이 책의 미덕인 듯 하다. 앞으로 2권 남았는데 과연 어떻게 마무리될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Reading Log > SF & Fantas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떨어지는 태양 7권  (0) 2017.10.10
떨어지는 태양 6권  (0) 2017.10.09
떨어지는 태양 5권  (0) 2017.10.07
떨어지는 태양 4권  (0) 2017.09.29
떨어지는 태양 3권  (0) 2017.09.28
떨어지는 태양 2권  (0) 2017.09.27
Posted by Finrod
TAG